• '삼시세끼 어촌편' 차승원 유해진 시청률 최고 11.9% ‘대박'

  • tvN ‘삼시세끼’의 스핀오프격인 ‘삼시세끼-어촌편’이 첫방송부터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지난 23일 오후 방송된 ‘삼시세끼’ 첫 회는 케이블, 위성, IPTV 통합에서 가구 평균 9.8%, 최고 11.9%(닐슨코리아/유료플랫폼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동시간대 시청률 1위의 기록이다. 




    앞서 이서진과 옥택연이 출연한 ‘삼시세끼-농촌편’은 시청률이 4.6%로 출발해 최고 시청률이 9.1%까지 오르며 10주 연속 같은 시간대 케이블 시청률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이로써 tvN과 나영석 PD는 배낭여행 프로젝트 ‘꽃보다 할배’, ‘꽃보다 누나’, ‘꽃보다 청춘’, ‘삼시세끼-정선편’에 이어 이번 ‘삼시세끼-어촌편’까지 5편 연속 금요일 심야 예능 대박 행진을 이어가게 됐다.

    이날 ‘삼시세끼’에서는 40대 배우인 차승원과 유해진이 대한민국에서 뱃길로 가장 먼 섬, 만재도에 입성하는 모습을 그렸다. 

    특히 정선편보다 더 열악하고 혹독해진 상황에서 두 배우의 티격태격하면서도 훈훈한 분위기가 재미를 더했다. 

    첫방송에서 차승원은 지붕을 짓는 과정에서 유해진과 갈등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차승원의 본심은 달랐다.

    이날 차승원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유해진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차승원은 "유해진은 느긋한 성격이다. 약간 신선이나 한량? 나는 성격이 조급하다"라고 말문을 열었다.이어 차승원은 "유해진은 그런 면에서 나랑 다르다. 그런데 나는 나랑 같은 사람은 못 볼 거 같다"라며 "(유해진과)퍼즐이 잘 맞는 것 같다. 편하다"라고 설명했다.

    유해진은 차승원에 대해 "차승원은 생각이 얕다. 그때 그때다. 그때 그때. 좀 더 깊게 생각하고 느리게 생각해야 하는데 그렇지 않다"라고 말했다.

    한편 탈세 의혹논란으로 하차한 장근석은 이날 방송에서 통편집됐으며, 방송 말미에서는 새로 합류할 손호준이 등장하면서 기대를 모았다. 

    twitter facebook
    
    
    삼시세끼의 뮤직비디오
    
    삼시세끼의 앨범
    
    BEST Top Girl Video
      그라비아 굿걸
      HiT 2,889
      그라비아걸
    BEST Top Girl Video
    페이스북 트위터 다음카페
    Beauty Girl Photo Magazine ThreeStar / Community WWW.THREESTAR.CO.KR
    Powered by River Phoenix ▶